즐겨찾기에 추가 | 시작페이지 등록 | 뉴스레터 / RSS e-대한사진영상신문 | e-포토이미징 바잉가이드 | NEWS | PMShop
 
   포토뉴스 | 기획기사 | 아카데미 | 커뮤니티 | PM쇼핑 실시간 인기 검색어 :
현재위치 : HOME > 커뮤니티 > 구인 구직
전체 | 구인 | 구직 
"신체접촉·불편한 감정 느꼈겠으나" 추행은 아니라는 검찰 21-01-21 01:39   
작성자 : 권구라 TEXT SIZE : + -

광주지방검찰청은 12일 강제추행 혐의로 고소당한 전남대 산학협력단 직원 A씨 사건을 불기소 처분했다. 피해자 B씨는 2019년 연말 송년회식(노래방)에서 상급자로부터 성추행을 당했다며 A씨를 경찰에 고소했다. 보다 앞서 B씨는 보직 이동을 요구하거나 학내 인권센터에 신고하는 등 내부에서 문제를 해결하려 했으나, 오히려 "인권센터에 허위로 신고했다"는 이유로 해고당한 바 있다. 조사 과정에서 증언에 나선 수습직원 C씨도 정직 3개월로 채용이 취소됐다.

검찰은 불기소결정서를 통해 "노래연습장에 설치된 CCTV 영상 등에 의하면 피의자(A씨)가 고소인(B씨)의 어깨 내지 팔 위쪽을 누르며 자리에 앉게 한 사실이 확인되며, 피의자가 노래연습장 가운데 공간에서 고소인 및 C씨와 어깨동무를 하였던 것으로 보이는 등 어느 정도 신체적인 접촉이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피의자의 행위로 인해 고소인이 불편한 감정을 느끼게 되었을 수는 있으나 그러한 행위들이 일반인에게 성적 수치심이나 혐오감을 일으키게 하고 선량한 도덕관념에 위반하는 '추행' 행위에 해당한다고 보기 어렵고, 피의자가 자신의 지위를 이용해 고소인을 추행했다고 인정하기 어렵다"라며 "피의사실을 인정할 충분한 증거가 없다"라고 판단했다.

검찰은 이 같이 판단한 이유로 ▲ 노래연습장 회식 초반에 서로 악수를 하고 손을 맞잡고 잠시 춤을 춘 점 ▲ 고소인이 다른 남녀 직원들과 자연스레 신체접촉을 한 점 ▲ 피의자의 행위가 추행의 의도에서 이뤄진 것이라 단정하기 어려운 점 ▲ 피의자가 다른 성적 행동에까지 나아가지 않은 점 ▲ 피의자가 부서에 부임한지 얼마 되지 않아(6개월) 직원들과 서먹한 관계였던 것으로 보여 업무상 위력을 행사할만한 자리였다고 보기 어려운 점 ▲ 고소인이 피의자에게 직접 불쾌함을 표시한 사실이 없는 점 등을 들었다.
피해자 측 "악수했고 춤췄으니 추행 아니다?"

피해자 측은 즉각 반발했다. 피해자를 변호하고 있는 민변 광주전남지부 김수지 변호사는 "고소인은 피의자가 계속해서 신체 접촉을 시도한다는 것을 인지한 이후부터 매우 기분이 불쾌해진 것이고 이 상황을 기준으로 추행 여부가 판단돼야 하는데, 검찰은 (악수, 춤 등) 이전 사정을 들어 추행이 아니라는 그릇된 판단을 내렸다"라며 "전형적으로 '피해자다움'을 전제하고 있는 판단"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단 며칠만을 근무한 상사라고 하더라도 업무상 지위를 갖고 있는 것이고, 6개월이란 시간을 결코 짧은 기간이라고 볼 수 없으며, 근무해야 할 남은 기간이 더 길다는 사정으로도 업무상 위력 관계를 인정할 수 있다"라며 "피의자가 업무상 위력을 행사할 만한 위치가 아니었다는 검찰의 판단은 아무런 근거가 없는 자의적인 판단"이라고 설명했다.

또 "검찰은 고소인이 직접적으로 불쾌감을 표시한 사실이 없다고 하는데 불기소결정서에도 나와 있듯 '고소인이 짜증을 냈다'는 참고인들의 진술이 있고, CCTV 영상에도 고소인이 복도에 나가 울며 화내는 모습이 담겨 있다"라며 "뿐만 아니라 검찰이 '불편한 감정을 느끼게 되었을 수는 있으나'라고 판단한 부분이 곧 '성적 수치심이나 혐오감'을 뜻하는 것이다. 불기소 처분을 인정하기 어렵다"라고 강조했다.

더해 "피의자의 의도는 주관적으로 판단하는 것이 아니라 객관적으로 판단되어야 하는 것인데 고소인이 불쾌감을 지속적으로 표시했던 점 등에 비춰보면 추행의 의도를 객관적으로 인정할 수 있다"라며 "또한 2013년 대법원은 '강제추행죄의 성립에 필요한 주관적 구성요건으로 성욕을 자극·흥분·만족시키려는 주관적 동기나 목적이 있어야 하는 것은 아니다'라고 판단한 바 있다. 검찰의 판단처럼 다른 성적인 말이나 행동에까지 나아가야만 추행의 구성 요건이 갖춰지는 것도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교육부는 지난해 8월 이 사건이 언론을 통해 알려진 뒤 "사안에 심각성이 있다고 판단해" 감사를 진행한 바 있다.

감사 결과 교육부는 "노래방 CCTV를 보면, 어깨를 눌러 의자에 주저앉혀 옆자리에 앉게 하는 등 상대방의 의사에 반하여 성적인 굴욕감이나 혐오감을 느끼도록 신체접촉을 한 사실이 있다"고 판단해 지난해 11월 전남대에 "A씨에게 중징계를 내리라"고 통보했다. 또 전남대 총장·교수·직원 10여 명에게 징계 및 경고 처분을 내리고 해고 및 채용 취소된 B·C씨를 복직시키도록 했다.

http://n.news.naver.com/article/047/0002298633

TOTAL 39,223 ARTICLES 전체 | 구인 | 구직 
39223 [전체]   러블리즈 파는거보다 먹는게 더 많은 분식… 권구라 2021-03-03 
39222 [전체]   [CLC] 탱크탑을 입은 승연 권구라 2021-03-03 
39221 [전체]   33세 탕웨이의 미모 권구라 2021-03-03 
39220 [전체]   ㅇㅎ)실적 1위 직원의 비밀 권구라 2021-03-03 
39219 [전체]   액체괴물 대참사 권구라 2021-03-03 
39218 [전체]   진정 기미가 안 보이는 코로나 바이러스 권구라 2021-03-03 
39217 [전체]   일본 고깃집의 선 넘은 쌈채소 가격 권구라 2021-03-03 
39216 [전체]   정신나간 저출산위원회 광고 권구라 2021-03-03 
39215 [전체]   돌핀팬츠루다의 뽀얀 엉벅지.gif 권구라 2021-03-03 
39214 [전체]   미드의 지배자 노지선 권구라 2021-03-03 
39213 [전체]   [세나2] 토파즈로 경험치포션은 어디로드거… 권구라 2021-03-03 
39212 [전체]   모듬 짤 권구라 2021-03-03 
39211 [전체]   과감했던 미주 가슴골 !! 권구라 2021-03-03 
39210 [전체]   본인 자랑은 이 정도는 되야지 권구라 2021-03-03 
39209 [전체]   BJ 한또니 권구라 2021-03-03 
39208 [전체]   일반 중국집들 위생상태 권구라 2021-03-03 
39207 [전체]   한국산으로 둔갑한 중국산 과일 권구라 2021-03-03 
39206 [전체]   아옳이의 자랑 권구라 2021-03-03 
39205 [전체]   강인경 섹시 란제리 권구라 2021-03-03 
39204 [전체]   타나카 미쿠 유전자외모 권구라 2021-03-03 
39203 [전체]   싼다! 윽 권구라 2021-03-03 
39202 [전체]   씰룩씰룩 뒷태 레전드 예은 권구라 2021-03-03 
39201 [전체]   삼두 운동하는 나이키녀 권구라 2021-03-03 
39200 [전체]   민트초코에 대한 입장 밝힌 김태리 권구라 2021-03-03 
39199 [전체]   스텔라 출신 가영의 안타까운 고백 권구라 2021-03-03 
39198 [전체]   헌금은 하나님께 직접 권구라 2021-03-03 
39197 [전체]   햄찌율 조유리 권구라 2021-03-03 
39196 [전체]   분리수거장에서 득템 인증 권구라 2021-03-03 
39195 [전체]   이하늬 탄탄한 비키니 몸매 .GIF 권구라 2021-03-03 
39194 [전체]   프로미스나인 'My Little Society… 권구라 2021-03-03 
1 [2] [3] [4] [5] [6] [7] [8] [9] [10]

제목 내용 제목+내용   
회사소개 |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제휴 | 정기구독 | 저작권정책
상호 : 대한사진영상신문사 / 사업자번호 : 201-01-19486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당산동6가 103-7 2동 102호
대표자 : 연정희 / 전화 : 02-2632-4585~6 / 팩스 : 02-2634-4587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연정희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2-서울영등포-1286호
Copyright © 2001-2010 대한사진영상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