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에 추가 | 시작페이지 등록 | 뉴스레터 / RSS e-대한사진영상신문 | e-포토이미징 바잉가이드 | NEWS | PMShop
 
   포토뉴스 | 기획기사 | 아카데미 | 커뮤니티 | PM쇼핑 실시간 인기 검색어 :
현재위치 : HOME > 커뮤니티 > 구인 구직
전체 | 구인 | 구직 
경찰, 故 고유민 선수 관련 현대건설 구단 '무혐의' 판단 21-01-11 10:08   
작성자 : 권구라 TEXT SIZE : + -

유족 측 "감독·코치진 등 추가 고소 검토"


여자 프로배구 고(故) 고유민 선수의 유족이 △훈련 배제 △급여 미지급 △포지션 강요 등의 책임을 물어 현대건설 구단주를 고소한 사건에서, 경찰이 무혐의 판단을 내려 사건을 검찰에 넘긴 것으로 확인됐다.

4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종로경찰서는 사기, 업무방해, 사자 명예훼손, 근로기준법 위반 등 혐의로 고소장이 접수된 박동욱 전 현대건설 배구단 구단주를 지난달 22일 불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고 선수는 지난해 7월 31일 경기 광주시의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당초 고 선수 죽음의 원인이 악성 댓글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으나, 유족 측은 구단의 따돌림과 사기극이 원인이었다 주장하며 지난해 8월 서울중앙지검에 박 전 구단주를 고소했다. 당시 유족 측은 "고 선수가 구단의 이적 약속에 속아 계약해지를 한 뒤 임의탈퇴(원 구단 동의가 없으면 타팀 이적이 불가능한 은퇴) 공시가 됐고, 이를 비관해 목숨을 끊었다"고 주장하며 구단 책임설을 강하게 제기했다.

그러나 경찰은 4개월간의 수사 끝에 구단 측에 혐의가 없다고 판단했다. 경찰은 검찰의 사건 지휘를 받아 구단 전·현직 사무국장을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한 데 이어, 고 선수의 동료 선수와 감독의 진술 등을 토대로 구단 측의 불법 행위 여부를 수사했지만 혐의점이 없다고 봤다. 경찰 관계자는 "피고소인 및 참고인 소환 조사 여부 등 자세한 수사 내용에 대해 밝히긴 어렵다"고 말했다.

유족 측은 경찰 수사 결과에 강하게 반발하고 있다. 고 선수의 어머니 권미정(50)씨는 "구단주를 소환 조사하지 않는 등 경찰 수사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은 것 같아 답답한 심정"이라며 "감독과 코치진에 대한 추가 고소를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우태경 기자 taek0ng@hankookilbo.com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469&aid=0000568392

TOTAL 68,222 ARTICLES 전체 | 구인 | 구직 
50252 [전체]   감칠맛 슈악 wicfag… 2021-03-21 
50251 [전체]   41초쯤 등장하는 여성분 EnRkj 2021-03-21 
50250 [전체]   물속의 원숭이들 먹이 찾아서 권구라 2021-03-21 
50249 [전체]   윤수빈 아나운서 테니스 치마 권구라 2021-03-21 
50248 [전체]   주지도 용음천황장龍吟天皇掌 wicfag… 2021-03-21 
50247 [전체]   옆으로 불꽃축제가 wicfag… 2021-03-21 
50246 [전체]   원피스 입은 모델 지아 권구라 2021-03-21 
50245 [전체]   슈퍼마리오 소방서 출입문 권구라 2021-03-21 
50244 [전체]   적수였다 절개당하고 wicfag… 2021-03-21 
50243 [전체]   교통사고 합의금 레전드 권구라 2021-03-21 
50242 [전체]   냉장고 없는 유학생의 최후 권구라 2021-03-21 
50241 [전체]   승연 엉밀살 권구라 2021-03-21 
50240 [전체]   성격이나 거짓이 wicfag… 2021-03-21 
50239 [전체]   무섭고도 시원해보이는 서핑 한상혁… 2021-03-21 
50238 [전체]   방송국PD 참교육하는 정형돈 권구라 2021-03-21 
50237 [전체]   운동하고 바디 체크 권구라 2021-03-21 
50236 [전체]   모델 김주희 몸매 권구라 2021-03-21 
50235 [전체]   금의위가 미소이리라 wicfag… 2021-03-21 
50234 [전체]   동부구치소 수감자, 코로나19로 첫 사망 권구라 2021-03-21 
50233 [전체]   보르도의 황의조, 유럽 5대리그 백패스 1위… 진뚝 2021-03-21 
50232 [전체]   화섭자에 열기도 wicfag… 2021-03-21 
50231 [전체]   로켓펀치 쥬리&연희 권구라 2021-03-21 
50230 [전체]   요즘 인기 소년만화 특징 권구라 2021-03-21 
50229 [전체]   힐끗거리고는 살광을 wicfag… 2021-03-21 
50228 [전체]   박연경 아나운서.gif 권구라 2021-03-21 
50227 [전체]   유근혈과 용음천황장이나 wicfag… 2021-03-21 
50226 [전체]   저소득층 기부 비리 폭로하자 징계 권구라 2021-03-21 
50225 [전체]   제니 권구라 2021-03-21 
50224 [전체]   들었더라면 안색이 wicfag… 2021-03-21 
50223 [전체]   크리스마스 산타 오또맘 권구라 2021-03-21 
[591] [592] [593] [594] [595] [596] [597] [598] [599] 600

제목 내용 제목+내용   
회사소개 |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제휴 | 정기구독 | 저작권정책
상호 : 대한사진영상신문사 / 사업자번호 : 201-01-19486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당산동6가 103-7 2동 102호
대표자 : 연정희 / 전화 : 02-2632-4585~6 / 팩스 : 02-2634-4587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연정희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2-서울영등포-1286호
Copyright © 2001-2010 대한사진영상신문사. All Rights Reserved.